메뉴 건너뛰기

노동뉴스

 
 
 
 
오마이뉴스 <윤성효 기자> 기사 원문
 
     

 

 민주노총 공공운수노조 (진주)삼성교통지회 조합원 2명은 '최저임금 보장' 등을 요구하며 3월 5일부터 진주시 호탄동 KT기지국 철탑에서 고공농성을 벌이고 있다.
 민주노총 공공운수노조 (진주)삼성교통지회 조합원 2명은 "최저임금 보장" 등을 요구하며 3월 5일부터 진주시 호탄동 KT기지국 철탑에서 고공농성을 벌이고 있다.
ⓒ 윤성효

           

 
경남 진주 호탄동 소재 KT기지국 45m 높이 철탑에서 50일 넘게 고공농성하고 있는 시내버스 노동자들이 단식에 들어갔다.

22일 공공운수노조 삼성교통지회 김영식·문정식 조합원은 "50여일 파업 이후 50여일 철탑농성의 목적이 분명 '특위' 구성만은 아니었고, 특위 구성을 조건으로 하지도 않았다"며 "최저임금 보장되는 운송원가 현실화를 위해 단식농성에 돌입한다"고 했다.

삼성교통지회는 진주시의 지원금 기준인 '표준운송원가'가 잘못되었다며 지난 1~3월 사이 50일간 파업을 벌였다. 삼성교통지회는 신학기를 맞아 학생과 시민들의 피해를 줄이자며 현업에 복귀했고, 김·문 조합원은 고공농성에 들어갔던 것이다.

 삼성교통지회는 진주시의 표준운송원가가 잘못되어 지난해 적자에다 임금체불이 발생했다고 밝혔다.

진주시의회는 4월 19일 임시회 본회의를 열어 '진주시 시내버스 발전을 위한 특별위원회 구성 결의안'을 만장일치로 통과시켰고, 특위 활동기간은 10개월이다.

진주시의회 조현신 운영위원장과 진주시민행동 이환문·강수동 공동대표가 지난 20일 철탑에 올라가 김·문 조합원을 설득했지만 고공농성 해제는 이루어지지 않았다.

이환문·강수동 공동대표는 22일 2차로 철탑에 올라갔다. 강 공동대표는 "2차로 철탑 위에 올라가 설득을 했다. 하지만 2명의 조합원들은 체불임금 해결을 위한 경영자금선지급 등 진주시 입장의 변화 없이는 내려오기 힘들다고 했다"고 전했다.

김영식 조합원은 "최소한 지난 파업 과정에 진주시와 의견 접근이 이루어졌던 체불임금 해결을 위한 긴급경영안정자금 선지급과 진주시의 진정성 있는 대화 약속이 있어야 고공농성을 풀 수 있다"는 입장이다.

김영식 조합원은 이날 조합원들한테 보낸 휴대전화 문자메시지를 통해 "철탑농성 50일, 돌고돌아 허탈한 제자리, 혹시나 하는 기대감을 버린다, 결국 막다른 곳, 단식이라는 극단을 선택한다"고 했다.

그러면서 김 조합원은 "더 이상 절망의 기다림은 무의미, 살기 위해 투쟁하고, 살기 위해 농성했듯이, 살기 위한 마지막 몸부림으로, 언제 끝날지 모를 단식농성이다"며 "살고 싶다 너희들처럼, 나도 가족과 함께, 오손도손 살고 싶고, 너희들처럼 이웃과 벗하며, 소박하게 살고 싶다, 작은 희망이라도 품고 싶다, 그래서 죽지 않고 살고 싶다"고 했다.

삼성교통지회가 이날 먹을거리를 철탑 위로 올려 보냈지만 먹지 않고 그대로 내려왔다.

 

<이하 생략>

파일 첨부

여기에 파일을 끌어 놓거나 파일 첨부 버튼을 클릭하세요.

파일 크기 제한 : 0MB (허용 확장자 : *.*)

0개 첨부 됨 ( / )
List of Articles

요양보호사들의 권리선언

“우리는 하녀가 아닙니다” 요양보호사들의 '권리선언' 2018. 11.14 남지원 기자 somnia@kyunghyang.com 13일 오전 서울시청 앞에서 요양보호사 노동조합인 공공운수노조 의...

"또 비정규직 할래, 해고될래" 노동부 산하기관 한국잡월드의 이...

"또 비정규직 할래, 해고될래" 노동부 산하기관 한국잡월드의 이상한 강요 [자회사로 귀결되는 공공부문 비정규직 정규직 전환①] 노동부 산하기관 잡월드 노동과 세계 기사원문 http://worknwor...

노동부, 창원지청 점거농성 비정규직에 퇴거 요구

노동부, 창원지청 점거농성 비정규직에 퇴거 요구 한국지엠 창원공장 비정규직, 3층 회의실 점거 .. 노동부, 퇴거 요구 공문 보내 [오마이뉴스 윤성효 기자] 오마이뉴스 기사원문 http://www.oh...

“고객은 우릴 ‘공무원’으로 보는데, 그래도 우리가 사장인가요?”

“고객은 우릴 ‘공무원’으로 보는데, 그래도 우리가 사장인가요?” [우리도 노동자다] ① 재택집배원 원본 기사 : 현장언론 민플러스 http://www.minplus.or.kr/news/arti...

노동계 반발에도 '탄력근로제 확대' 합의한 여야정-민중의소리

노동계 반발에도 '탄력근로제 확대' 합의한 여야정 유일하게 '반대 의견' 낸 정의당 "정부의 노동 존중 정책과도 배치" 2018-11-05 <민중의소리>기사원문 http://www.vop.co.kr...

[인터뷰] 출범 1년 맞은 직장갑질119... "제2의 양진호 막으려면, 뭉쳐...

심지어 방송국 기자도 "장기자랑 사라졌다, 고맙다" [인터뷰] 출범 1년 맞은 직장갑질119... "제2의 양진호 막으려면, 뭉쳐야" 18.11.05 07:44l최종 업데이트 18.11.05 09:49l 글: 신지수(click...

삼성重 물량팀장 뒤늦게 산재 인정

삼성중공업 물량팀장, 타워크레인 참사 피해 '산재 인정' 고용노동부 산재심사위 '노동자성 인정'... 산추련 "그동안 고통은 누가 책임지나" ▲ 세계노동절인 1일 오후 삼성중공...

비정규직 비중 ‘6년만에 최고’

통계청 ‘8월 근로형태별 부가조사’ 정규직화 정책에도 비정규직 33% 고령 간병인·요양보호사 증가 탓 비정규직 월급 4.8% 늘었지만 정규직과 격차 136만원으로 증가 용역 노...

똑같은 결론... 그런데 대체 왜 5년만에, 전원합의체에서-오마이뉴스

똑같은 결론... 그런데 대체 왜 5년만에, 전원합의체에서 [해설] "사실관계의 변동 없다"는 이기택 대법관 별개 의견이 던지는 질문 <오마이뉴스>기사원문 http://www.ohmynews.com/NWS_Web/View...

공공부문 비정규직 정규직 전환, 진짜 문제는 ‘자회사’

공공부문 비정규직 정규직 전환, 진짜 문제는 ‘자회사’ 민주노총, 18일 ‘중간착취, 혈세낭비 자회사 전환 반대’ 현장 노동자 증언대회 노동과세계 편집실 기사 원문 링...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