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노동뉴스

파인텍 노사, 굴뚝농성 426일째 극적 합의.."업무 복귀·노조 인정"

권혁준 기자,윤다정 기자,김정현 기자 입력 2019.01.11. 08:30 수정 2019.01.11. 09:09

        

세계 최장기간 굴뚝농성을 벌이고 있는 파인텍 노조가 모기업 스타플렉스 측과 20시간여에 걸친 밤샘 교섭 끝에 극적으로 합의했다.

노동·시민사회단체 연대체인 '스타플렉스(파인텍) 투쟁 승리를 위한 공동행동'(공동행동)은 이날 11일 오전 서울 양천구 사회적경제지원센터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파인텍의 대표이사를 김세권 현 스타플렉스 대표가 맡는 등의 노사 합의 내용을 밝혔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 News1
© News1

(서울=뉴스1) 권혁준 기자,윤다정 기자,김정현 기자 = 세계 최장기간 굴뚝농성을 벌이고 있는 파인텍 노조가 모기업 스타플렉스 측과 20시간여에 걸친 밤샘 교섭 끝에 극적으로 합의했다.

노동·시민사회단체 연대체인 '스타플렉스(파인텍) 투쟁 승리를 위한 공동행동'(공동행동)은 이날 11일 오전 서울 양천구 사회적경제지원센터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파인텍의 대표이사를 김세권 현 스타플렉스 대표가 맡는 등의 노사 합의 내용을 밝혔다.

차광호 파인텍지회장과 이승열 금속노조 부위원장(이상 노측), 김세권 스타플렉스 대표와 강민표 파인텍 사장 등은 전날(10일) 오전 11시부터 사회적경제지원센터에서 6차 교섭을 진행했다.

날짜가 바뀌고 밤을 지새우며 꼬박 협상에 돌입한 끝에 양 측은 합의서에 도장을 찍었다.

합의서에 따르면 김세권 스타플렉스 대표가 파인텍의 새로운 대표직을 맡아 파인텍을 경영한다. 이는 노조 측이 협상에서 가장 중요하게 여겼던 부분이다.

이에따라 파인텍 공장은 준비 기간을 거쳐 올해 7월1일부터 정상가동된다. 고공농성자 2명을 포함한 파인텍 노조 조합원 5명은 2019년 1월1일부터 공장가동 전까지 6개월간 유급휴가로 100% 임금을 받는다. 이들에 대한 고용은 올해부터 최소 3년을 보장하기로 했다.

또한 노사는 금속노조 파인텍 지회를 교섭단체로 인정하고, 올해 4월30일 이전까지 단체협약을 체결하기로 했다. 노동자들의 기본급은 최저임금에 1000원을 더한 금액이고 노동시간은 주 40시간, 최대 52시간이다. 추가 연장시간에 대해서는 추후 합의하기로 했다.

아울러 노사는 이번 합의와 함께 민형사상의 모든 소송을 취하하고, 노조는 집회와 농성을 중단하는 한편 시설물과 현수막도 자진 철거하기로 했다.

이로써 2017년 11월12일 홍기탁 전 파인텍지회 지회장과 박준호 사무장이 목동 열병합발전소 굴뚝에 오른 지 426일, 고용 보장을 요구하며 투쟁을 벌인 지 5년여만의 일이다.

이번 사태는 스타플렉스가 2010년 스타케미칼(구 한국합섬)을 인수한 뒤 2013년 1월 경영 악화로 정리해고 등 청산절차에 들어가면서 시작됐다. 당시 차광호 금속노조 파인텍지회 지회장 등은 이같은 결정에 반발하며 2014년 5월 스타케미칼 공장 굴뚝에 올라 다음해 7월까지 408일 동안 고공농성을 벌였다.

이후 노사는 '파인텍'이라는 법인을 신설해 최후에 남은 11명의 직원을 고용하고 단협을 체결하기로 합의했으나 단협은 합의에 이르지 못했다. 공장 역시 8개월만에 가동이 중단됐다. 그러자 홍기탁 전 지회장과 박준호 사무장이 2017년 11월12일 목동 열병합발전소 굴뚝에 올라 이날까지 426일째 농성을 벌이는 중이다.

파인텍 노사는 지난달 27일부터 총 5차례에 걸쳐 교섭을 진행했으나 이렇다 할 성과를 내지 못한 채 의견차만을 확인했다.

고공 농성 중이던 홍 전 지회장과 박 사무장은 4차 교섭 직후인 지난 6일 오후부터 무기한 단식에 돌입하는 강수를 띄웠다. 이에 사측 또한 지난 8일 기자회견을 열고 고용승계가 회사 경영을 악화시킬 것이라고 주장하며 맞서는 등 양측의 갈등이 절정에 달했다.

그러나 박홍근 더불어민주당 을지위원장을 비롯해 종교계 등이 중재에 나서면서 지난 9일 5차 교섭이 성사됐고, 이튿날 6차 교섭이 진행된 이후 밤샘 교섭 끝에 양측이 합의에 이르렀다.

starburyny@news1.kr

https://news.v.daum.net/v/20190111083051263https://news.v.daum.net/v/20190111083051263URL복사

파일 첨부

여기에 파일을 끌어 놓거나 파일 첨부 버튼을 클릭하세요.

파일 크기 제한 : 0MB (허용 확장자 : *.*)

0개 첨부 됨 ( / )
List of Articles

'노동3권' 없는 특수고용 노동자, 차라리 신고필증 반납-오마이뉴스

"'노동3권' 없는 특수고용 노동자, 차라리 신고필증 반납" 민주노총 경남본부, 창원고용노동지청 앞 "권리쟁취 행동의 날" 열어 <오마이뉴스> 기사원문 http://www.ohmynews.com/NWS_Web...

"삼성중 크레인 참사 1심 재판부 규탄"

"삼성중 크레인 참사 1심 재판부 규탄" 2주기 추모·투쟁주간 준비모임 경영진 사실상 무죄 판결 비판 "최소한의 처벌마저 무력화" 이동열 기자 <경남도민일보> 기사 원문 http://www.idom...

거리 나선 비정규 노동자들 "죽어 가는 노동공약 살려 내라"

거리 나선 비정규 노동자들 "죽어 가는 노동공약 살려 내라"비정규직 철폐·ILO 핵심협약 비준 촉구하며 서울 도심 행진 배혜정 승인 2019.05.13 08:00 댓글 0 글씨키우기 글씨줄이기 메...

“열악할수록 노조하기 어려워” 민주노총 노동상담 DB분석 결과 발표

“열악할수록 노조하기 어려워” 민주노총 노동상담 DB분석 결과 발표 취약 계층일수록 임금 문의 높고 노동권 문의 없어 <노동과세계> 기사원문 http://worknworld.kctu.org/news/art...

전 세계 누구에게나 보장된 권리, 한국 노동자들은 누리지 못하는 권리

전 세계 누구에게나 보장된 권리, 한국 노동자들은 누리지 못하는 권리 국제노동기준에 비춰 본 한국 노동기본권 현실 <현장언론 민플러스> 기사 원문 : http://www.minplus.or.kr/news/articleV...

이주노동자에게 노동절 행사는 왜 항상 일요일일까

이주노동자에게 노동절 행사는 왜 항상 일요일일까 “정부·사업주는 ‘합리’라 말하지만 우리는 인종차별이라 부른다” 고용허가제 폐지·단속추방 중단&mid...

특고노동자 재택위탁집배원 ‘근로자 인정’ 대법 확정-노동과세계

특고노동자 재택위탁집배원 ‘근로자 인정’ 대법 확정 23일 대법 판결···공공운수노조 기자회견 “우정사업본부, 재택위탁집배원들을 직접 고용하라&rdqu...

노조참여 산재 예방 활동 현장, 재해율 50% 낮아

노조참여 산재 예방 활동 현장, 재해율 50% 낮아 사측, 여전히 ‘근로자 불안정 행동’ 등 산재 원인 몰아 … 산보위 실질화로 산재 예방해야 노동과세계 기사 원문 http://wor...

콜텍지회 해고자 13년 만에 복직

콜텍지회 해고자 13년 만에 복직 23일, 노사 합의안 조인식…해고 기간 고통에 유감 표명, 해고자 25명 합의금 지급하기로 노동과세계 기사 원문 http://worknworld.kctu.org/news/articl...

진주 시내버스 두 노동자 고공농성 50일 넘겨 단식 돌입

진주 시내버스 두 노동자 고공농성 50일 넘겨 단식 돌입 3월 5일부터 45m 철탑 농성 ... 김영식·문정식 '급경영안정자금 선지급' 등 요구 오마이뉴스 <윤성효 기자> 기사 원문 h...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