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노동뉴스

LG유플러스 비정규직 노동자 ‘직접고용’ 촉구 고공농성 돌입

“부분자회사 아닌 홈서비스센터 노동자 2600명 직접 고용하라”

노동과세계 변백선

 

 

 

희망연대노조 LG유플러스비정규직지부 김충태 수석부지부장과 고진복 서산지회 조직차장이 12일

오전 서울 한강대교 북단 40m 높이 송신탑에 올라 '직접고용'을 요구하며 고공농성에 돌입하고 있다.

ⓒ 노동과세계 변백선

LG유플러스 하청업체 노동자 2명이 비정규직 철폐를 요구하며 한강대교 북단의 40m

높이 송신탑 고공농성에 돌입했다.

 

더불어사는희망연대노조 LG유플러스비정규직지부 김충태 수석부지부장과 고진복 서

산지회 조직차장은 12일 새벽에 송신탑에 올라 "비정규직 끝장내자" "LG가 직접 고

용하라"는 문구가 적힌 현수막을 내걸었다.

 

LG유플러스비정규직지부는 지난 9월 LG유플러스 사측이 '부분자회사' 방안을 제안한

것에 대해 반대하면서 용산에 위치한 LG유플러스 본사 앞에서 노숙농성을 진행한데

이어 무기한 단식농성까지 진행하고 있다. 오늘로 단식농성 14일차, 노숙농성 59일차

이지만 LG유플러스비정규직지부는 사측과 지난 10월 30일 이후로 대화를 하지 못하

고 있다. 사측은 '(부분자회사가) 최대한적으로 낼 수 있는 안'이라며 노조와 정부, 국

회, 언론에 일방적으로 통보한 상황이다.

 

LG유플러스 사측이 제안한 '부분자회사'는 홈서비스센터 노동자 2,600명 중 절반은

자회사로 전환(2020년 800명, 2021년 500명)하고, 절반인 1,300명은 하청 구조로 남겨

두겠다는 것이다.

 

금일 고공농성에 돌입한 노동자들은 “사측이 제안한 부분자회사는 절반은 자회사로

고용할테니, 10년 넘게 함께 일해 온 동료들을 버리라는 것입니다. 동료를 버리고 갈

자와 남을자를 나누라니요. 어떻게 그럴 수 있습니까”라며 “너무 분하고 슬퍼서 추운

날씨에 60일 동안 길에서 자며 보름이나 단식을 했습니다. 그래도 LG는 저희를 거들

떠보지도 않습니다. 이제는 아무것도 할 수 있는 게 없는 것 같아서 고민 끝에 저희

는 이곳 철탑에 올랐습니다”라고 전했다.

 

LG유플러스비정규직지부는 '부분자회사'가 아닌 "진짜사장 LG가 홈서비스센터 노동자

2600명을 직접 고용하라"고 요구하고 있다.

 

한편 이날 오후 2시 희망연대노조는 LG유플러스비정규직지부 서울경기지역 각 지회

에 긴급파업을 내리고 용산 LG유플러스 본사 앞에서 결의대회를 개최했다. 결의대회

를 마친 300여 명의 조합원들은 고공농성장까지 행진했다.

 

농성장에 도착한 조합원들은 송신탑에 오른 2명의 동료를 향해 손을 흔들며 건강상

태를 묻고, 끝까지 함께 하겠다고 전하며 응원했다.

 

희망연대노조 LG유플러스비정규직지부 김충태 수석부지부장과 고진복 서산지회 조직차장이 12일 오전 서울 한강대교 북단 40m 높이 송신탑에 올라 '직접고용'을 요구하며 고공농성에 돌입하고 있다.

ⓒ 노동과세계 변백선

 

희망연대노조 LG유플러스비정규직지부 서울경기지역 지회 조합원 300여 명이 긴급 파업을 하고 용산

LG유플러스 본사 앞에 모여 결의대회를 개최하고 있다. ⓒ 노동과세계 변백선

 

희망연대노조 LG유플러스비정규직지부 서울경기지역 지회 조합원 300여 명이 긴급 파업을 하고 용산

LG유플러스 본사 앞에 모여 결의대회를 개최한 가운데 집단단식을 진행하고 있는 조합원이 사측 건물을

향해 규탄발언을 하고 있다. ⓒ 노동과세계 변백선

 

희망연대노조 LG유플러스비정규직지부 서울경기지역 지회 조합원 300여 명이 긴급 파업을 하고 용산

LG유플러스 본사 앞에 모여 결의대회를 개최하고 있다. ⓒ 노동과세계 변백선

 

집단단식을 진행하고 있는 한 조합원이 오늘 새벽 고공농성에 돌입한 2명의 동료의 발언을 들으며 눈물을

흘리고 있다. ⓒ 노동과세계 변백선

 

희망연대노조 LG유플러스비정규직지부 서울경기지역 지회 조합원 300여 명이 긴급 파업을 하고 용산

LG유플러스 본사 앞에 모여 결의대회를 개최하고 있는 가운데 뒤로 고공농성 송신탑이 보이고 있다.

ⓒ 노동과세계 변백선

 

집단단식 14일째 진행하고 있는 제유곤 LG유플러스비정규직지부 지부장. ⓒ 노동과세계 변백선

 

LG유플러스 본사 앞 농성 천막. 천막에 'LGU+'가 새겨진 작업복이 걸려있다. ⓒ 노동과세계 변백선

 

LG유플러스 앞 결의대회를 마친 300여 명의 조합원들이 고공농성장으로 이동해 송신탑에 오른 2명의 동료를

응원하고 있다. ⓒ 노동과세계 변백선

 

송신탑 앞 바닥에 얼음이 얼어 있다. ⓒ 노동과세계 변백선

노동과세계 변백선  n7349794@naver.com

<저작권자 © 노동과세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파일 첨부

여기에 파일을 끌어 놓거나 파일 첨부 버튼을 클릭하세요.

파일 크기 제한 : 0MB (허용 확장자 : *.*)

0개 첨부 됨 ( / )
List of Articles

177만원 받던 노동자, 최저임금 인상분 17만원서 9만원으로

177만원 받던 노동자, 최저임금 인상분 17만원서 9만원으로 남지원 기자 somnia@kyunghyang.com 수정2019-01-01 21:52:11입력시간 보기 인쇄하기 페이스북으로 공유하기 트위터로 공유하기 카카...

'정규직화 1호' 인천공항 비정규직 세밑 한파에 농성돌입, 왜?-미디어오늘

‘정규직화 1호’ 인천공항 비정규직 세밑 한파에 농성 돌입, 왜? 1년 전 노사 약속 파기에 비정규직들 “약속 지켜라”… ‘중간착취금’ 69억원, 공사 &...

2019년 새해 달라지는 것들

'최저임금에 유급휴일' 새로 포함?

‘최저임금에 유급휴일’ 새로 포함?… 수십년 관행에 재계 ‘딴지’ 작게 최저임금법 흔드는 주장들, 진실은 일하지 않은 주휴시간에도 최저임금? 여야, 주휴시간 ...

현대위아 창원공장 하청 비정규직, 집단 피부질환 발생-오마이뉴스

현대위아 창원공장 하청 비정규직, 집단피부질환 발병 세척용 시너, 절삭유 사용하는 하청노동자... 노동부 "즉시 현장 조사 나서" 18.12.26 11:53l최종 업데이트 18.12.26 11:53l 윤성효(cjnews...

"끊자, 위험 외주화" "철폐, 비정규직" "만납시다...

"끊자, 위험 외주화" "철폐, 비정규직" "만납시다, 文 대통령"故 김용균 범국민 추모제, 민주노총 결의대회 열려... “위험의 외주화 끊자” 청와대로 행진 노동과세계 편집실 승인 2...

“우리가 김용균이다, 비정규직 이젠 그만”...문 대통령과 대화 거듭 촉구

“우리가 김용균이다, 비정규직 이젠 그만”...문 대통령과 대화 거듭 촉구이젠 자본이 먼저가 아닌 사람이 먼저가 돼야 21일 대규모 촛불행진 진행 노동과세계 변백선 승인 2018.12.1...

'중대재해-살인기업 처벌' 외국은 다르다-민플러스

‘중대재해·살인기업 처벌’ 외국은 다르다 태안화력 김군 추모열기… 정부·국회 향해 ‘살인기업 처벌·외주화 중단’ 요구 조혜정 기자 승인 2...

LG유플러스 비정규직 노동자 ‘직접고용’ 촉구 고공농성 돌입

LG유플러스 비정규직 노동자 ‘직접고용’ 촉구 고공농성 돌입 “부분자회사 아닌 홈서비스센터 노동자 2600명 직접 고용하라” 노동과세계 변백선 희망연대노조 LG유플러스...

"이 피켓을 들었던 노동자가 죽었습니다"

"이 피켓을 들었던 노동자가 죽었습니다" [에디터스 초이스] 안전하게 일하고 싶었던 스물다섯 청년의 죽음 18.12.12 08:59l최종 업데이트 18.12.12 09:25l 박소희(sost) 크게l 작게l 인쇄l URL...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