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노동뉴스

“죽지 않고 일할 권리 보장하라”...이주노동자, ‘노동허가제’ 촉구2019 전국이주노동자대회 개최
  • 노동과세계 변백선
  • 승인 2019.10.20 19:34
  • 댓글 0
ⓒ 노동과세계 변백선

 

전국의 이주노동자들이 자국의 언어로 “우리는 노동자다” “우리는 기계가 아니다” “죽지 않고 일할 권리 보장하라” 등의 구호를 외치며 ‘노동3권 보장’과 사업장 이동의 자유가 보장되는 ‘노동허가제’를 촉구했다.

이주노동자들을 비롯한 민주노총과 이주노조, 이주공동행동 및 연대단체 등 1천여 명은 20일 오후 서울 파이낸스빌딩 앞에서 ‘2019 전국이주노동자대회’를 열어 “고용허가제가 시행된 지 15년이 됐지만 한국사회에서의 이주노동자들은 정당한 인권·노동권을 갖지 못하고 있다”며 “이주노동자들이 복합적으로 차별받고 착취당하게 하는 고용허가제는 폐지되어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날 네팔, 방글라데시, 스리랑카, 베트남, 인도네시아, 캄보디아, 미얀마, 필리핀, 우즈베키스탄 등 전국의 이주노동자들이 대거 상경했다.

대회 참가자들은 최근 이어지고 있는 이주노동자 산재 사망사고와 관련해 방글라데시 여성노동자의 추모공연으로 산재사망 노동자들을 추모했다.

이들은 “올해 1~6월까지 산업재해로 사망한 465명 중 42명(약 10%)이 이주노동자이고, 최근 지난 10월 11일 한국에 온지 보름만에 현장에서 작업 중 사고로 네팔 이주노동자 덜라미 머걸씨(23세)가 사망하는 사건이 있었다”며 “산업재해로 숨진 이주노동자는 지난 5년간 60% 증가했다”고 설명했다.

한국사회에서 이주노동자들의 노동권과 인권이 억눌리고 있는 이유 중 가장 큰 문제점이 사업장 변경 횟수와 사유를 제한하는 고용허가제 때문이라고 말한다. 고용허가제는 이주노동자의 사업장 변경 횟수를 3년 동안 3차례로 제한하고 있고, 사장의 허가 없이는 사업장을 변경할 수 없도록 한 제도다. 때문에 위험한 현장에서 일한다고 하더라도 스스로 사업장을 옮길 수 없다.

우다야 라이 이주노조 위원장은 대회사를 통해 “고용부터 퇴직까지 모든 권한이 사장한테 있기 때문에 이주노동자들은 사업주의 노예가 될 수밖에 없다”며 “사장의 지시를 어기면 기간연장을 해주지 않고, 사업장에서 왕따를 시키고, 임금을 주지 않고, 본국 송환 협박 등을 하고 있다”고 호소했다.

이어 그는 “대부분의 사장들은 이주노동자들을 마음대로 해도 된다고 생각하고 있다”며 “이런 상황을 견디면서 일하기가 너무 힘들지만 이주노동자들은 받아들일 수밖에 없다”고 전했다.

김명환 민주노총 위원장은 “이주노동자들이 겪고 있는 현실은 여전히 지옥이다. 힘든 현장에서 일을 할 수밖에 없는 이주노동자들의 산재사고율이 상승하고 있고, 중대 재해도 이주노동자들에게 훨씬 더 많이 일어나고 있다”며 “우리는 ‘위험의 이주화’에 대해서도 함께 제기하고 분노해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대회 참가자들은 고용허가제 폐지와 이주노동자 최저임금 깎기 중단, 출국 전 퇴직금 지급 등 12가지의 요구를 내걸고 청와대 앞까지 행진했다. 이어 이주노동자들이 자국의 언어로 요구사항이 적은 짐볼을 날리는 상징의식을 진행한 뒤 대회는 마무리 됐다.

ⓒ 노동과세계 변백선

 

ⓒ 노동과세계 변백선

 

ⓒ 노동과세계 변백선

 

ⓒ 노동과세계 변백선

 

ⓒ 노동과세계 변백선

 

ⓒ 노동과세계 변백선

 

ⓒ 노동과세계 변백선

 

ⓒ 노동과세계 변백선

 

ⓒ 노동과세계 변백선

 

ⓒ 노동과세계 변백선

 

ⓒ 노동과세계 변백선

 

ⓒ 노동과세계 변백선

 

ⓒ 노동과세계 변백선

 

ⓒ 노동과세계 변백선

 

ⓒ 노동과세계 변백선

노동과세계 변백선  n7349794@naver.com

파일 첨부

여기에 파일을 끌어 놓거나 파일 첨부 버튼을 클릭하세요.

파일 크기 제한 : 0MB (허용 확장자 : *.*)

0개 첨부 됨 ( / )
List of Articles

2019 전국노동자대회, "노동개악 중단하라" 정부와 국회에 최후 경고

2019 전국노동자대회, "노동개악 중단하라" 정부와 국회에 최후 경고9일 서울 여의도에서 열려… 10만 조합원 참가 노동과세계 송승현 승인 2019.11.10 05:22 댓글 5 글씨키우기 글씨줄이...

도로공사 적폐 이강래 사장을 즉각 파면하라-노동과세계

도로공사 적폐 이강래 사장을 즉각 파면하라 29일 청와대 앞 기자회견 개최, 이강래 사장 배임죄로 고발 노동과세계 김동환 (민주연합노조) 승인 2019.10.30 09:12 <노동과세계>기사원문 http://...

“죽지 않고 일할 권리 보장하라”...이주노동자, ‘노동허가제’ 촉구

“죽지 않고 일할 권리 보장하라”...이주노동자, ‘노동허가제’ 촉구2019 전국이주노동자대회 개최 노동과세계 변백선 승인 2019.10.20 19:34 댓글 0 글씨키우기 글씨줄...

[벼랑 끝 성동조선해양]노동자들은 '28개월 무급' 겨니는데 정부, 지자체, ...

[벼랑 끝 성동조선해양] 노동자들은 '28개월 무급' 견디는데 정부·지자체·국책은행은 '나몰라라' 금속노조 "중형조선소·조선업 살릴 의지 있다면 지원대책...

“도로공사 일방적 질주 바로 잡아 달라” 요금 수납노동자들 정부에 호소

“도로공사 일방적 질주 바로 잡아 달라” 요금 수납노동자들 정부에 호소 민주노총 민주일반연맹, 청와대 앞서 결의대회 개최 “요금수납원 1,500명 직접고용 해결하라” ...

정기국회 오르는 ‘ILO 기본협약 비준’ 운명은?-매일노동뉴스

<매일노동뉴스>기사원문 http://www.labortoday.co.kr/news/articleView.html?idxno=160469 정기국회 오르는 ‘ILO 기본협약 비준’ 운명은? 정부 10월 비준동의안 국회 제출 &hellip...

[법률원 보도자료] 2020년 최저임금 고시 취소소송 제기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 법률원 KOREAN CONFEDERATION OF TRADE UNION LEGAL CENTER 서울시 중구 정동길 3, 15층 (정동, 경향신문사) / 전화 (02) 2670-9235 / 팩스 (02) 2635-0638 ○수신 : 각 ...

톨게이트 해고 노동자, 부당해고 구제신청 접수

톨게이트 해고 노동자, 부당해고 구제신청 접수대법 판결로 ‘부당해고’ 정황 명백...직고용 안하면 연간 '600억' 노동과세계 성지훈 승인 2019.09.02 12:35 댓글 0 글씨키...

“카톡으로 임금삭감” 욕이 나오는 ‘요기요’ - 미디어오늘

<미디어오늘> 기사원문 http://www.mediatoday.co.kr/news/articleView.html?idxno=202006 “카톡으로 임금삭감” 욕이 나오는 ‘요기요’ ‘요기요’ 일방 급여...

<닥터탐정>, 조금만 더 호들갑을 떨어도 좋겠다

<닥터탐정>, 조금만 더 호들갑을 떨어도 좋겠다 [닥터탐정 현장을 가다 1 – 드라마 <닥터탐정> 리뷰 <노동과세계> 원문기사 http://worknworld.kctu.org/news/articleView.html?idxno=2503...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