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센터소식

"상담했던 노동자의 2/3 이상이 비정규직 고용형태이고 소규모영세사업장이라는 조건에서 노동자들이 임금과 퇴직금 등 근로기준법이 설정한 법조항대로 보호를 받지 못하고 있으며 상시적인 고용불안을 겪고 있음을 보여주었다."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 경남본부( 본부장 류조환)와 지부가 운영하는 6개 비정규직노동자지원센터는 2019년 한 해 동안 상담결과 분석을 통해 이같이 지적했다.

민주노총 경남본부는 창원, 마산, 김해, 진주, 양산, 사천에 비정규직노동자지원센터를 운영하고 있다. 한 해 동안 총 1064명이 방문 또는 전화를 통해 상담한 것으로 집계 되었다. 상담건수는 1421건으로, 이는 2018년(1190건)보다 19.4% 증가한 것이다.
 
adad상담했던 노동자의 사업장 규모는 5인 미만이 15.3%, 10인 미만이 17.8%로 50인 미만 내담자를 모두 합하면 68.3%를 차지해 소규모 영세사업장에서 일하는 노동자들이 전체 내담자의 2/3 이상을 차지했다. 이는 2018년 50인 미만 사업장 총합 61.9%보다 증가한 수치이다.

내담자의 고용형태를 분석해보면 1년 단위 기간제 노동자가 33.9%, 정규직이 27.5% 순으로 나타났다. 단시간과 일용직, 파견용역, 특수고용, 사내하청 등 비정규직 고용형태를 모두 합치면 내담자 전체의 56.8%를 차지했다.

상담내용을 보면 임금체불(18.7%), 퇴직금(9.6%), 4대보험‧실업급여(9.0%), 인사‧해고(8.8%) 기타 근로기준법 관련(8.6%) 순으로 나타났다.

임금체불은 2018년에 이어 2019년에도 상담 내용 중 가장 많았다. 이에 대해 민주노총 경남본부는 "사업주의 부당행위, 열악한 근무환경, 경기불황으로 해고나 퇴사가 늘어나면서 퇴직금, 실업급여, 해고에 대한 상담도 높은 비중을 차지했다"고 설명했다.

민주노총 경남본부는 "내담자의 2/3 이상이 비정규직 고용형태이며 소규모영세사업장이라는 조건에서 노동자들이 임금과 퇴직금 등 근로기준법이 설정한 법조항대로 보호를 받지 못하고 있으며 상시적인 고용불안을 겪고 있음을 보여주었다"고 했다.

이어 "노조가 없거나 노동자의 대항력이 상대적으로 약한 비정규노동자를 보호하기 위해 임금체불 해소대책, 실업 후 지원대책 보강, 근로감독 강화 등 행정적, 정책적인 제도보완이 더욱 필요한 대목"이라고 덧붙였다.

민주노총 경남본부는 "연차휴가 등 휴일, 휴가와 노동시간, 노조가입, 4대보험(실업급여) 문의가 2018년도와 비교해 2019년도에는 늘어난 것으로 조사되었다"고 했다.

또 "대신 최저임금 관련 상담은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며 "'직장 내 괴롭힘'은 2019년 7월 시행이후 집계를 시작해 상담건수가 작지만 이후 상담 횟수가 늘어날 것으로 예상된다"고 민주노총 경남본부는 밝혔다.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 경남본부와 지부가 운영하는 6개 비정규직노동자지원센터의 2019년 상담 사례 분석.
▲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 경남본부와 지부가 운영하는 6개 비정규직노동자지원센터의 2019년 상담 사례 분석.
ⓒ 민주노총 경남본부
파일 첨부

여기에 파일을 끌어 놓거나 파일 첨부 버튼을 클릭하세요.

파일 크기 제한 : 0MB (허용 확장자 : *.*)

0개 첨부 됨 ( / )
List of Articles

2020 경남청소년노동인권 강사단 양성과정 참가자 모집

관심있는 분들은 많은 참여 바랍니다!

경남비정규직센터네트워크 역량강화 교육 진행

2020년 4월 22일 민주노총 경남도본부 4층 1강 2020년 바뀐 노동법 : 이창섭 노무사 2강 임금, 체불, 체당금 A~Z까지 : 박용수 노무사 3강 코로나19 노동법률 상담사례와 대응 : 최영주 노무사

"비정규직노동자지원센터 2019년 상담 분석해 봤더니"

"비정규직노동자지원센터 2019년 상담 분석해 봤더니" 민주노총 경남본부-지부, 6개 센터 자료 분석 ... "상시적 고용불안 겪고 있어" 20.02.17 16:56l최종 업데이트 20.02.17 17:01l 윤성효(cj...

'경남 청소년 노동인권 캠프' - 미래 노동자로서 나의 권리를 찾아 떠나는 1...

경남교육청에서 주최하고 민주노총 경남본부, 경남청소년노동인권네트워크(준). 경남비정규직노동자지원센터, 전교조 경남지부에서 주관하는 '경남청소년노동인권캠프'가 1박2일의 일정...

10.24 서부권 채용박람회 앞 선전전

10.24일 경남비정규직노동자지원센터네트워크는 사천체육관에서 열린 2019 경남 서부권(진주·사천·남해·하동·산청·함양·거창·합천)채용박람...

10.15 상담센터 역량강화교육

10.15 경남비정규직노동자지원센터네트워크는 민주노총 경남본부 4층 회의실에서 '성평등' '산업재해, 체당금'관련 내용으로 상담센터 역량강화 교육을 진행하였다.

"일하는 청소년, 노동현장의 부당한 대우 심각"

"일하는 청소년, 노동현장의 부당한 대우 심각" 경남비정규직근로자지원센터 실태조사... "노동인권교육 필요" ▲ 경남비정규직근로자지원센터, 경남청소년노동인권네트워크(준)는 9월 9일 오후 ...

9.9일 2019년 경남청소년노동실태 토론회 개최

사천시비정규직근로자지원센터, 직장인 설문조사 결과-상담 사례 발표

"연차 휴가 달라고 했다가 징계해고" 이게 직장 현실 사천시비정규직근로자지원센터, 직장인 설문조사 결과-상담 사례 발표 19.07.18 09:43l최종 업데이트 19.07.18 09:43l 윤성효(cjnews) 크게...

20190716 직장내 괴롭힘 방지법 시행!

오늘부터 '직장내 괴롭힘 방지법'이 시행됩니다. 폭언, 폭행은 물론 업무과정에서 정보를 주지 않은 채 의도적으로 배제하거나 개인사에 대한 뒷담화나 소문 퍼뜨리기 등도 해당됩니다....

위로